[중국IT] 샤오미, 韓 소비자 마음 잡기 위해 나선다
[중국IT] 샤오미, 韓 소비자 마음 잡기 위해 나선다
  • 최예진
  • 승인 2018.08.09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테크웹
중국 스마트폰업체 샤오미가 한국 시장 진출 이후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나섰다. ⓒ 테크웹

중국 스마트폰업체 샤오미가 한국 시장 진출 이후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나섰다.

9일 테크웹에 따르면 샤오미가 지난 7일부터 웨어러블 디바이스 '미밴드3'에 대한 한글화 버전 펌웨어 베타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 올해 하반기에 도입해 출시할 것으로 보인다.

신문은 샤오미가 미밴드3 한글화 작업에 나선 이유를 애플 아이폰과 연동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미밴드3는 한글화 버전을 지난 6월 공식 출시했지만 애플 앱스토어의 복잡한 절차로 인해 아이폰 유저들은 한글화를 사용할 수 없었다. 이에 샤오미가 한글화 버전을 중문판과 동일한 가격에 출시하기로 결정했다.

한편, 샤오미 미밴드3는 미밴드2보다 화면크기가 커졌다. 0.78인치 화면크기의 OLED 터치 스크린이 탑재돼 문자 및 SNS 내용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배터리 용량도 70mAh에서 110mAh로 1.5배가 늘어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